미디어 회사가 앱 설치와 참여를 유도하는 6가지 전술

Brianna Harrity

07월 05, 2022

끊임없이 변화하고 경쟁이 치열한 스트리밍 업계에서, 미디어 회사는 각자의 방식으로 소비자의 관심을 끌기 위해 그 어느때보다도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습니다. 다행히도 여러분들께는 시청자의 확보와 참여를 유도할 수 있는 강력한 도구를 이미 가지고 있습니다. 바로 앱입니다.앱을 다운로드하는 소비자는 참여도와 충성도가 높은 시청자가 될 가능성이 훨씬 높습니다.하지만 어떻게 시청자의 관심을 끌어서 앱으로 불러들일 수 있을까요? 

다음은 앱 설치와 참여를 유도하는 데 도움이 되는 6가지 전략입니다.      

1. 개인화된 배너를 활용하여 유저를 웹에서 앱으로 유도합니다.

모바일 유저는 특정 브랜드나 인기있는 콘텐츠를 찾기 위해 웹 검색을 가장 많이 활용합니다. 반면에, 미디어 및 스트리밍 서비스는 앱에서 이용할 때 가장 편리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웹 유저를 앱으로 데려오는 것이 큰 도움이 됩니다. 게다가 앱 유저는 보통 웹 유저보다 서비스 참여도가 높으며 발생시키는 가치도 훨씬 큽니다.  

유저가 앱을 설치하면 얻을 수 있는 장점에 대해 충분히 알려주면서 웹 트래픽을 앱으로 유도하는 데는 웹 배너만으로도 충분히 효과적입니다. 그러나 한 단계 더 나가, 문맥에 따른 메시지 전달(contextual messaging) 전략을 활용하면 전환율을 크게 개선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A&E TV 프로그램 제목이 타게팅 스마트 배너에 나타나며, 앱으로 딥링킹이 가능합니다.

위에서 볼 수 있듯이, A&E는 웹에서 TV 프로그램 제목을 가져와서 Branch Journeys 배너를 커스터마이징 했습니다. 이렇게 하면 유저에게 훨씬 개인화된 느낌을 주는 동적인 Journeys 배너를 만들 수 있습니다.

CW 네트워크는 각 TV 프로그램 페이지마다 Journeys 전면 배너를 통해 커스터마이징된 소재를 보여줍니다. 유저가 비디오 콘텐츠를 재생하려면 반드시 앱으로 이동해야 합니다. Branch Journeys는 그 과정을 최대한 매끄럽게 만들어줍니다.

물론 Journeys 배너를 통해 앱으로 진입하는 유저는 원래 웹에서 보고 있던 콘텐츠 그대로를 앱에서도 볼 수 있도록 딥링크됩니다. 

2. 딥링크 앱 사용자에게 이메일 보내기

(a) 여러분의 모바일 앱이 있고 (b) 여러분이 보낸 이메일에 반응하는 유저는 참여도가 높고 가치가 높은 오디언스라고 볼 수 있습니다. Branch의 연구에 따르면, 요즘 대부분의 유저는 마케팅 이메일을 모바일 디바이스에서 엽니다. 그렇기 때문에 마케팅 채널로서 이메일의 잠재력을 극대화하려면 딥링킹이 제대로 동작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프로모션 이메일, 참여 유도 메시지, 자동화/개인화된 콘텐츠 등 무엇을 보내든 상관없이 물 흐르듯 매끈한 경험을 주기 위해서는 이메일 딥 링크가 필요합니다. 

이메일 내 딥링크를 통해 유저에게 프로모션 앱 콘텐츠를 곧바로 보여주는 Headspace 앱의 스크린샷

Headspace는 앱을 이미 설치한 유저는 앱 내 프로모션 콘텐츠로 곧바로 보내 유저의 허들을 낮추고 참여도를 높입니다.

Branch는 이메일 서비스 제공업체(ESP)와 연동하여 모든 설치 및 중요 전환 이벤트를 유도하기 위해 안정적인 모바일 딥링킹과 어트리뷰션을 제공함으로써 이메일과 앱 간 단절을 해결해 줍니다.제대로 된 딥링킹을 활용한다면, 이메일을 앱 참여와 매출 모두를 높이는 강력한 채널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3. 온드/소셜 미디어 계정에 딥링크 활용

소셜 미디어는 아직 앱 마케팅에서 충분히 다뤄지지 않은 영역입니다. 폐쇄적인 소셜 미디어 플랫폼과 그 인앱 웹뷰를 벗어나 정확히 딥링킹을 성공시키는 것은 매우 어렵습니다. Branch 링크가 이 모든 어려운 문제를 대신 해결해드리므로, 고객사는 맘편히 앱 홍보활동에만 전념하시면 됩니다

Branch 링크를 소셜 채널에 배포하면 소셜 게시물 상의 콘텐츠와 동일한 콘텐츠를 여러분의 앱 내에서 정확히 보여줄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제대로만 구현한다면, 딥링킹은 오가닉 소셜 채널을 활용한 유저 획득 전략으로서 놀라운 일을 해낼 수도 있습니다.

소셜 미디어 운영 시 중요하게 살펴보아야 할 두 가지 사항이 있습니다.

  1. 프로필 영역에 브랜드 링크 사용하기이 고정지면은 언제나 최대한 활용해야 할 중요한 곳입니다.
CBS Sports의 Instagram 및 Twitter 프로필에 있는 브랜드 링크 스크린샷.

2. 게시물 및 스토리.소셜 미디어 게시물을 꾸준히 게시하면서 앱의 주요 기능을 소개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지금 홍보 중인 콘텐츠를 발판삼아, 유저를 앱 내 동일 콘텐츠로 딥링킹하면 더욱 좋습니다.

Facebook 상에서 Pandora 앱 내 Shenseea의 노래로 연결시켜주는 딥링크 스크린샷

4. TV에서 QR 코드와 SMS를 활용하여 앱 다운로드 유도

최근 커넥티드 TV(CTV)와 OTT(Over-Top) 앱이 떠오르기 시작했습니다. 미디어 회사는 이들 플랫폼에서도 입지를 다져야만 합니다. TV-to-app 전략은 유저 확보 전략으로서는 다소 무리로 보일지 모르겠으나, OTT 앱 기능과 결합하여 QR 코드를 활용하면 충분히 유저 확보 채널로도 쓸 수 있습니다.

생방송 TV 프로그램에서 QR 코드를 사용하여 QVC 앱을 광고하는 Q스크린샷.

QVC는 유저와 TV 사이의 거리를 고려하여, QR 코드를 생방송 프로그램 화면에 전략적으로 배치합니다. 이를 통해 유저가 소파에서 편안하게 QVC앱의 QR 코드를 스캔하고 다운로드 할 수 있습니다.

QVC 생방송에서 딥링크를 적용한 SMS를 활용하는 과정 스크린샷.

또한 QVC는 OTT 앱으로 유저에게 SMS 문자메시지로 링크를 발송해서, 모바일 디바이스에서도 지금 방영중인 제품을 곧바로 볼 수 있게 했습니다. 게다가 유저는 생방송 프로그램을 보는 내내 스마트폰을 쇼핑 도우미로 활용할 수 있게 됩니다.

Branch의 QR 코드는 정확한 딥링킹과 성과 분석 기능을 지원하는 업계 최고의 QR 코드입니다. 또한 Branch 링크를 사용하여 SMS 캠페인의 성과를 크게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

5. 추천 및 공유 기능은 유저 간 참여를 크게 향상시킵니다.

혹시 노래를 듣거나 TV를 볼 때, 나와 똑같은 생각을 할 것만 같은 친구가 생각난 적 있나요? 

공유를 하는 과정은 언제나 매끄러워야 합니다. Branch 같은 모바일 링킹 플랫폼(MLP)은 유저 간 공유에 반드시 필요한 정확한 링크 매팅 기술을 제공합니다. 

공유 콘텐츠는 다른 형태의 콘텐츠 배포보다 훨씬 흥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거두절미하고, 친구가 시간과 노력을 들여 뭔가를 공유해준다면, 분명 이건 나쁘지 않으니까요.

딥 링크가 적용된 문자 메시지를 통해 Spotify 노래를 유저 간 공유하는 스크린샷.

6. 디퍼드 딥링킹이 적용된 광고는 훨씬 높은 전환율을 보입니다.

광고에서 뭔가 맘에 드는 것을 보고 앱을 설치했는데, 덜렁 앱 메인 페이지로 떨어진 적이 있나요?길을 잃은 것이나 마찬가지입니다. 짜증나지 않나요? 저희라도 그럴 것 같습니다. 설치 후 디퍼드 딥링킹은 Branch가 가장 잘 하는 것 중 하나입니다.유저가 기대했던 콘텐츠를 제대로 제공해주면 말할 것도 없이 더 높은 전환율을 보실 수 있습니다. Branch 파트너사 대부분은 단순 설치보다는 전환을 기준으로 최적화합니다. 따라서 유저가 전환으로 잘 이어질 수 있도록 길을 훤히 터놓아야만 합니다. 

UX를 개선하면 전환율이 개선됩니다.

광고, 이메일, 소셜 미디어 및 공유 기능을 통해 소비자를 딥링킹 하면 더 나은 사용자 경험을 구축하여 유저를 더 즐겁게 해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앱 설치를 유도하고, 전환율을 높이며, 궁극적으로는 충성도 높은 장기 고객을 만들 수 있게 됩니다. 소비자가 무엇을 볼 것인지 스스로 선택할 수 있는 지금, 소비자가 여러분의 앱을 더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건 결코 간과할 수 없는 일입니다.Branch의 모바일 링킹측정 플랫폼은 스트리밍 회사가 전환을 최적화하고 기여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Get the latest mobile knowledge

To help you fuel cross-channel and cross-platform mobile growth, our team works hard to deliver the most current, relevant resources.

You are subscribed! 🚀